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유성엽 "쌀 관세율 513% 설정, 긍정적으로 평가"

최종수정 2014.09.18 11:57 기사입력 2014.09.18 11:57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나주석 기자] 유성엽 새정치민주연합 의원은 "쌀 관세율이 513%으로 설정된 것은 긍정적으로 평가한다"고 말했다.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야당 간사를 맡고 있는 유 의원은 "(쌀 관세율은) WTO 검증에서 반드시 관철되어야 한다"며 "향후 FTA, TPP 등에서 확약해야 하고 그것을 지킬 수 있는 대책을 강구해야 한다"고 말했다.
아울러 유 의원은 "쌀산업 발전대책을 마련하고 예산을 확보하는 등 정부의 대책 역시 제시되어야 한다"고 말했다.

정부는 이날 국회에서 당정을 열고 쌀 관세율을 513% 부과하는 내용 등이 담긴 관세화 방안을 마련했다.

한편 유 의원은 "쌀 관세율 문제에 대해 관세율이 국회 보고되기 전에 사전에 유출된 것을 유감스레 생각한다"며 "관련자의 책임을 물어야 한다"고 말했다.
나주석 기자 gongga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