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교육부, 전교조 세월호 '노란 리본'까지 금지?

최종수정 2014.09.18 08:37 기사입력 2014.09.18 08:37

댓글쓰기

교육부 전교조 반발 [사진=KBS1 뉴스 캡쳐]

교육부 전교조 반발 [사진=KBS1 뉴스 캡쳐]

썝蹂몃낫湲 븘씠肄

교육부, 전교조 세월호 '노란 리본'까지 금지하나…전말은?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교육부가 전국 시도교육청에 전국교직원노동조합(전교조)의 세월호특별법 수업을 금지하는 공문을 보내 화제다.
교육부는 지난 16일 각 시·도 교육청에 공문을 보내 "일부 단체에서 하려고 하는 세월호 특별법 제정과 관련한 공동수업과 1인 시위 등은 교육의 정치적 중립성을 훼손하고 학생들에게 편향된 시각을 심어줄 우려가 있다"며 이를 중단할 것을 요구했다. 또한 이를 강행한 교사는 징계하기로 해 논란을 일으키고 있다.

또한 교육부는 1인 시위, 단식, 노란 리본달기를 모두 불허하도록 하고, 공동수업도 계기교육의 지침에 따라 실시되도록 지도하고 실시현황을 보고할 것을 교육청에 요구했다.

이는 전교조가 세월호 특별법과 관련해 진상조사위원회에서 수사권과 기소권을 부여해야 한다는 내용 등으로 집중수업을 진행한 데 따른 대응으로 보인다.
전국의 진보 교육감들과 전교조는 교육부의 조치를 이해할 수 없다고 즉각 성명을 내고 반발했다.

이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교육부 전교조, 노란 리본 금지라니" "교육부 전교조, 언제까지 갈등 계속되나" "교육부 전교조, 세월호 추모가 교육 중립성 훼손?"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TODAY 주요뉴스 하정우 그림 최고가 2000만원·하지원은 500만원대 하정우 그림 최고가 2000만원·하지원은 500만... 마스크영역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