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국내서도 아이폰6 산다…착한텔레콤, 오늘부터 해외 구매 안내 서비스

최종수정 2014.09.12 09:58 기사입력 2014.09.12 09:54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권용민 기자] 휴대폰 오픈마켓 착한텔레콤(www.goodmobile.kr)이 12일부터 애플의 아이폰6와 아이폰6 플러스 해외 구매 안내 서비스를 시작한다.

불안정한 상품 공급 및 A/S 문제 해결을 위해 해외 구매 전문 기업인 바이블(byble)과 제휴했다. 바이블은 1년간 A/S를 무상으로 대행해준다. 단, 수리비와 해외 배송비 등은 고객 부담이다.

또 해외 구매의 가격 부담을 줄이기 위해 유진투자증권 신규 계좌 개설 시 최대 18만원의 통신비를 지원한다. KT 전문대리점에서 개통시에는 가입유형(신규·번호이동·기기변경)에 따라 추가 지원도 제공한다. 모두 지원 받을 경우 아이폰6(16GB, 스페이스그레이·실버 기준)를 약 102만원에 구매할 수 있다.

타 증권사·카드사의 통신 제휴혜택까지 더하면 미국 출고가와 유사한 가격에 구입할 수도 있다. 이를테면 KT로 번호이동하면 18만1000원을 추가로 할인 받고(중도해지 시 위약금 있음), 올레 KB국민카드로 통신비 자동이체하면 24개월간 최대 21만6000원(전월 납부금액 30만원이면 매월 9000원 할인)을 추가 할인 받아 약 80만원에 구매할 수 있다.

착한텔레콤 관계자는 "시시각각 변하는 해외 구매 가격을 실시간으로 안내해 합리적인 구매 시점을 제공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아이폰6 시리즈의 해외 구매를 원하는 고객은 착한텔레콤 웹사이트(www.goodmobile.kr)에 접속하면 안내 받을 수 있다. 결제가 완료된 고객은 19일경부터 배송될 예정이며, 해외 배송 특성에 따라 2~4일이 지난 후 기기를 받을 수 있다.

자세한 사항은 착한텔레콤 웹사이트를 통해 문의 가능하며, 해외 제공처의 사정에 따라 해외 구매 일정은 변경될 수도 있다.


권용민 기자 festy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