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아이리버, 5년만에 상반기 흑자전환…'아스텔앤컨' 덕분

최종수정 2014.08.29 10:31 기사입력 2014.08.29 10:31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지은 기자] IT·전자기기 전문기업 드림어스컴퍼니 (대표 박일환)는 29일 반기보고서를 통해 연결기준 매출 227억원, 영업이익 5억4000만원을 달성해 반기 기준 5년만의 흑자전환에 성공했다고 밝혔다.

지난 2012년 출시된 이후 2년 새 급성장한 아스텔앤컨의 판매 호조가 이번 흑자 달성에 큰 역할을 했다. 아스텔앤컨은 현재 일본, 홍콩, 미국, 유럽 등 약 30여개 국으로 활발히 수출되고 있으며, 향후 아이리버는 고객 접점의 공격적인 마케팅 활동 전개를 통해 시장을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아이리버는 이번 달 SKT에 인수되면서 시너지 효과도 예고했다. 아이리버 측은 "지난 18일부터 5일간 SKT-타워 본사에서 진행된 청음회를 비롯해, T-um 모바일 전시 참여, SKT 멤버십 쇼핑몰 입점 등이 시작됐다"며 "그 외 폭넓은 부분에서 SKT와의 공동 마케팅, 홍보 등을 통한 협업이 가능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이어 "특히 IoT(사물인터넷)와 관련해 네트워크와 디바이스의 결합이 가능해져, 다양한 종류의 IoT 비즈니스도 점차 가능해 질 것"이라고 밝혔다.

박일환 아이리버 대표는 "고음질 음악에 대한 대중의 관심이 높아지고 있고, 아스텔앤컨이 포터블 하이-파이 오디오 시장에서 확고한 입지를 구축해나가고 있어 향후 더 큰 기회가 열릴 것"이라며 "SKT 인수를 통해 양 사가 협력해 IoT 분야 등에서 강력한 시너지 효과를 발휘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되며, 아이리버가 새롭게 발돋움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지은 기자 leez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