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애플 첫 스마트시계 '아이워치' 출시 내년으로 미뤄질 수도

최종수정 2014.08.20 08:36 기사입력 2014.08.20 06:32

댓글쓰기

헝가리 출신 디자이너 가보 밸러흐가 창안한 스마트워치 디자인

헝가리 출신 디자이너 가보 밸러흐가 창안한 스마트워치 디자인


애플 전문 애널리스트 궈밍치 "생산상 어려움에 출시 2015년으로 연기될 듯"

[아시아경제 이초희 기자] 애플의 첫 스마트시계 아이워치(iWatch) 출시가 내년으로 미뤄질 것이라는 분석이 나왔다.

19일(현지시간) 애플 인사이더에 따르면 애플 전문 애널리스트인 홍콩 KGI증권 궈밍치는 아이워치 출시가 2015년으로 연기될 수도 있다고 말했다. 궈밍치가 애플 아이워치의 출시연기 전망을 내놓은 것은 이번이 두 번째다. 그는 지난달 아이워치 출시가 9월 말에서 12월로 연기될 것이라고 밝힌 바 있다.

궈밍치는 생산상의 어려움이 아이워치 출시 연기의 요인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애플이 첫 착용 가능한(웨어러블) 기기를 제작하려는 시도가 예상보다 훨씬 어렵고 시스템 디자인, 생산, 하드웨어와 소프트웨어의 통합에 있어서 더 고난도의 기술들이 요구된다"고 분석했다.

그는 애플의 아이워치가 플렉서블 능동형발광다이오드(AMOLED) 디스플레이와 사파이어 글라스를 장착할 것이라고 예상했다.
이초희 기자 cho77lov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