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농협은행, 뉴욕지점 양키CD 발행…미국 시장 진출 '신호탄'

최종수정 2014.08.17 14:47 기사입력 2014.08.17 14:47

댓글쓰기

엄을용 농협은행 뉴욕지점장(왼쪽에서 네번째)을 비롯한 뉴욕지점 관계자들과 현지 양키CD 발행사무 대행은행(Bank of New York Mellon) 관계자들이 17일 발행대리업무(IPA) 서명식을 마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자료제공: 농협은행)

엄을용 농협은행 뉴욕지점장(왼쪽에서 네번째)을 비롯한 뉴욕지점 관계자들과 현지 양키CD 발행사무 대행은행(Bank of New York Mellon) 관계자들이 17일 발행대리업무(IPA) 서명식을 마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자료제공: 농협은행)


[아시아경제 조은임 기자] NH농협은행은 뉴욕지점이 개점 1주년을 맞아 양키CD를 발행하면서 본격적으로 미국 자본시장에 진출한다고 17일 밝혔다.

양키CD는 미국 내 외국은행들이 발행하는 달러표시 양도성 예금증서로 미국내 대표적인 자금조달 수단이다. 농협은행 뉴욕지점 양키CD의 약정한도는 10억달러로 시장환경과 뉴욕지점 자금수요에 따라 한도 내에서 발행하게 된다. 만기는 시장관행과 뉴욕지점의 자산구성을 감안해 90일 중심으로 발행했다.

농협은행 관계자는 "양키CD는 은행간차입금 보다 0.10~0.20%포인트 낮은 금리로 발행이 가능해 뉴욕지점의 자금조달 비용 절감에 상당부분 기여할 것"이라며 "유동성위기 발생 시 안정적인 자금조달 창구로서의 역할도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조은임 기자 goodni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오프라인 사주를 온라인으로!

  • 나의전성기는 언제? 사주를 알면 인생이 보인다.
  • 이 사람과 어때요? 연인, 친구, 상사와 궁합보기
  • 대운을 내것으로! 좋은 번호가 좋은 기운을 가져옵니다.

※아시아경제 사주 · 운세 서비스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