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삼성 "특허협약 아냐"·애플 "美 소송 집중" 확대해석 경계

최종수정 2014.08.06 12:11 기사입력 2014.08.06 12:10

댓글쓰기

애플 삼성

애플 삼성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김유리 기자] 삼성전자 와 애플이 미국을 제외한 모든 국가에서 진행 중이던 특허 관련 소송을 철회하기로 합의했다. 이에 3년 넘게 이어진 양사의 '특허전쟁'이 막을 내리고 본격 화해모드에 돌입하는 것이 아니냐는 관측이 나온다. 그러나 양사는 모두 확대해석을 경계했다.

6일 삼성전자는 "이번 합의는 양사간 특허 라이선싱 협의와 관련된 것은 아니며 미국에서의 특허 소송은 계속 진행될 예정"이라고 선을 그었다. 애플 역시 "애플이 삼성의 특허 침해로 소송을 진행하고자 했던 곳은 애초에 미국"이라며 "이외 지역에서는 대부분 삼성이 먼저 제소한 것이기 때문에 애플은 기존의 입장대로 미국 소송에만 집중하려는 것"이라고 못 박았다.
지난 2011년 4월 애플이 미국에서 특허침해로 삼성을 제소했고, 일주일 후 삼성은 한국, 독일, 일본 등에서 맞제소를 했다. 이후 네덜란드, 이탈리아, 프랑스, 영국, 호주, 스페인 등으로 소송전이 확산됐다.

업계에서는 그러나 양사의 미국 소송 역시 철회될 가능성을 높게 보고 있다. 3년 이상 이어진 소송으로 피로가 누적된 데다 승산 없는 소모적 특허전에 힘을 쏟기보다 이 에너지를 제품 개발 등으로 돌리는 것이 낫다는 판단에서다.

지난달 말 애플은 최근 미국 캘리포니아 북부지방법원 새너제이 지원에서 있었던 삼성전자와의 1차 소송에 대한 항소를 취하하겠다는 의사를 밝혔다. 앞서 지난 6월 애플과 삼성전자는 미국 국제무역위원회(ITC)의 삼성제품 미국 내 수입금지 판정 관련 항고를 나란히 취하한 바 있다. 양측은 2012년 초 애플과 삼성이 차례로 2차 특허침해 제소와 반소에 나선 후 2년이 넘게 추가 소송을 제기하지 않았다.
미국에서 남아있는 양사의 법정다툼은 1차 소송에 대한 삼성의 항소와 재판부의 판결을 기다리고 있는 2차 소송이다.

김유리 기자 yr61@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