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동부건설, 68조원 규모 '그린 리모델링사업' 진출

최종수정 2014.08.04 14:22 기사입력 2014.08.04 14:22

댓글쓰기

동부건설이 그린리모델링 사업을 실시하는 국도화학공장 빌딩 모습

동부건설이 그린리모델링 사업을 실시하는 국도화학공장 빌딩 모습

[아시아경제 한진주 기자] 동부건설 이 그린리모델링 사업에 본격적으로 진출한다. 그린리모델링 사업이란 에너지 성능개선이 필요한 건축물에 에너지 사용량을 절감할 수 있도록 리모델링해 기존 건물의 가치를 향상시키는 사업이다.

동부건설은 국토교통부 산하 그린리모델링 창조센터로부터 그린리모델링 사업자로 인증받았다고 4일 밝혔다. 그린리모델링 대상 건축물은 전국적으로 500만동에 달하며 시장규모는 약 68조원으로 추산된다.

동부건설은 최근 수주한 서울 금천구 가산동 국도화학공장의 리모델링 사업을 그린리모델링 방식으로 추진해 에너지 성능을 34% 개선할 계획이다. 정부는 민간금융을 활용해 총 20억원의 국비를 지원하고 최대 4%의 이자를 5년간 지원한다.

앞서 2012년 서울 을지로3가 동부화재 초동빌딩을 리모델링해 건물의 에너지 사용비용을 20% 절감하는 실적을 올렸고, 현재 진행중인 강동성심병원 리모델링 공사에서도 에너지 절감 방식기술을 적용하고 있다.

박철 동부건설 건축영업담당 상무는 "사내에 그린리모델링 전담 부서를 구성해 회사의 전문 사업분야로 특화시켜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진주 기자 truepearl@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