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태풍 할롱' 이번 주말 태풍 또 온다…차도 뒤집을 초속 53m 위력

최종수정 2014.08.04 12:30 기사입력 2014.08.04 12:30

댓글쓰기

사진은 기사 내용과 관계 없음

사진은 기사 내용과 관계 없음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태풍 할롱' 이번 주말 태풍 또 온다…차도 뒤집을 초속 53m 위력

태풍 ‘나크리’에 이어 ‘할롱’이 북상 중이다.

기상청이 "태풍 할롱이 필리핀 마닐라 동쪽 약 1130㎞ 부근해상에서 서북서쪽으로 이동 중이다"고 4일 밝혔다.

중심기압 920헥토파스칼(hPa) 최대풍속 초속 53m, 강풍 반경은 470㎞인 할롱은 강도 ‘매우 강’인 중형급 태풍으로 한반도에 미칠 영향이 주목되고 있다. 초속 53m 강풍은 달리는 차도 뒤집을 정도의 강력한 위력이다.

할롱은 이날 오후 괌 서북서쪽 약 1500㎞ 부근 해상을 지나 5일 오후엔 일본 오키나와 남남동쪽 약 800㎞부근 해상에 다다를 것으로 예상되며 6일 오후에는 일본 오키나와 남동쪽 약 400㎞ 부근 해상까지 올라올 것으로 보인다.
주말 태풍 할롱 경로(사진: 케이웨더 제공)

주말 태풍 할롱 경로(사진: 케이웨더 제공)


할롱의 진로는 유동적이다. 기상청은 만약 북태평양 고기압이 확장하면 중국대륙으로 갈 가능성이 높고 반대로 약해지면 일본으로 옮겨갈 가능성 높다고 밝혔다.

하지만 어떤 경로를 거치든 이번 주말엔 한반도가 태풍의 직간접 영향권에 놓일 것으로 전망된다.

기상청은 “태풍 할롱이 이번 주말 서귀포 남쪽 해상까지 올라 올 것으로 보여 오는 8일 제주도를 시작으로 9~10일에는 남부지방과 강원영동지방에 비가 내릴 것”이라고 전망했다.

또한 휴가철 여행객들에게 태풍과 폭우 피해에 대해 철저히 대비할 것을 주문했다.

소식을 접한 누리꾼은 "주말 태풍 할롱 경로, 강도가 '매우 강'이라고? 이런" "주말 태풍 할롱 경로, 제발 조용히 지나가라" "주말 태풍 할롱 경로, 주말에도 집에만 있어야 해?"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