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쇼미더머니3' 기리보이, 타블로 끈질긴 러브콜 거절하고 양동근 선택

최종수정 2014.07.25 11:34 기사입력 2014.07.25 11:34

댓글쓰기

쇼미더머니3 기리보이, 양동근 선택(사진:Mnet '쇼미더머니3' 방송 캡처)

쇼미더머니3 기리보이, 양동근 선택(사진:Mnet '쇼미더머니3' 방송 캡처)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쇼미더머니3' 기리보이, 타블로 끈질긴 러브콜 거절하고 양동근 선택

'쇼미더머니3' 4화에서 기리보이가 YDG를 선택해 논란이 됐다.
24일 밤 방송된 케이블채널 Mnet '쇼미더머니3' 4화에서는 3차 오디션을 뚫고 올라온 23명의 지원자들이 직접 프로듀서 팀을 선택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프로듀서팀들은 지원자들에게 선택되기 위해 화려한 무대를 선보였다.

특히 이날 방송에서는 기리보이가 YDG를 선택해 화제가 됐다. 기리보이는 '쇼미더머니3' 1화 때부터 타블로의 뜨거운 관심을 받았다.
기리보이가 1화부터 4화까지 지속된 타블로의 끈질긴 러브콜을 거절하고 YDG를 선택하자 타블로는 "애초부터 우리에게 마음이 없었나보다"라며 실망한 기색을 감추지 못했다.

이에 마스타우는 "타블로가 상처를 많이 받은 것 같다"고 말했다.

한편 기리보이는 제작진과의 인터뷰서 "내가 절제되는 그런 걸 잘 못하는데 YDG를 보면 몸 움직임 하나하나가 절제돼 있다. 배울점이 많을 것 같다"며 YDG를 선택한 이유를 전했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