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쇼미더머니3' 뉴챔프 탈락…친구 스윙스도 혹평 "멘붕 수준"

최종수정 2014.07.11 13:56 기사입력 2014.07.11 13:56

댓글쓰기

뉴챔프가 친구 스윙스에게도 혹평을 받으며 탈락했다.(사진:Mnet '쇼미더머니3' 방송 캡처)

뉴챔프가 친구 스윙스에게도 혹평을 받으며 탈락했다.(사진:Mnet '쇼미더머니3' 방송 캡처)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쇼미더머니3' 뉴챔프 탈락… 친구 스윙스도 혹평 "멘붕 수준"

당연히 합격할 것으로 예상된 뉴챔프가 탈락했다.

10일 방송된 케이블 TV Mnet '쇼미더머니3'에서는 1인 단독 오디션이 펼쳐졌다.

1인 단독 오디션이란 래퍼 지원자가 주어진 1분의 시간 동안 본인이 가장 자신있는 곡을 선정, 비트에 맞춰 준비한 랩을 프로듀서 앞에서 선보이는 오디션이다.

실력파 래퍼로 항상 자신만만했던 뉴챔프는 이번에도 당당하게 1분 동안 자신의 랩 실력을 유감없이 발휘했다. 하지만 이를 듣는 프로듀서들의 표정은 점점 어두워져 갔고 뉴챔프와 친구사이임을 밝힌 스윙스 역시 탈락벨을 눌렀다.
스윙스는 "멘붕 진짜 멘붕"이라며 "계속 박자가 마치 오디오와 카메라 영상이 싱크가 안 맞는 것처럼 따로 노는 느낌 이었다"고 혹평했다.

도끼도 "프로듀서로서 감당할 수 있는 스타일이 아니다" 며 "너무 본인 취향이 뚜렷했다"며 일침을 가했다.

당황한 뉴챔프는 "한번만 더 기회를 달라"며 애원했으나 미스타 우는 "다시는 못 듣는다" "무섭기까지 했다"고 혹평했다.

이 소식을 접한 네티즌은 "뉴챔프 수준급 실력파들이 대거 탈락하네" "스윙스 친구도 떨어뜨리고 공과 사는 잘 구분하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