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류길재 "남북 신뢰 쌓이면 5·24 해제요건 만들어질 수 있어"

최종수정 2014.06.25 07:04 기사입력 2014.06.25 07:04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박희준 외교통일 선임기자]류길재 통일부 장관은 5·24 해제 조치는 남북한 간 신뢰가 쌓여야 가능하다며 일각에서 제기되고 있는 해제요구를 일축한 것으로 전해졌다.

25일 통일부에 따르면, 류길재 장관은 24일 서울 세종대에서 열린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서울지역회의에서 한 특강에서 "5·24 조치를 해제하라고 많은 분이 얘기하는데 그러면 남북관계가 좋아지겠지만 그런 남북관계는 우리가 바라는 남북관계가 아니다"며 이같이 말했다.
류 장관은 "남북 간에 신뢰가 쌓이면 5·24 조치 해제 요건이 만들어질 수 있다"고 말했다

류 장관은 남북관계에 대해 "북한이 원하는 것을 해주는 식으로 해서 남북관계를 개선시키는 것이 아니고 남북 간 신뢰를 쌓아나가는 방향으로 추진하면 북한이 원하는 것을 얻을 수 있는 상황이 올 수 있다"면서 "문제를 바라보는 인식을 바꿀 필요가 있다"고 강조했다.

그는 "북한이 안고 있는 체제상의, 남쪽에 대한 여러 인식은 북한의 국가정체성 속에 녹아들었기 때문에 북한도 하루아침에 바꿀 수 없다"면서 "끊임없이 북한을 설득하고 호혜적인 남북관계를 발전시키는 것이야말로 북한에도 도움이 된다는 걸 보여줘야 한다"고 주문했다.
류 장관은 "우리에게 어떤 기회가 온다면 주저하지 말고 그 뒤에 설령 지옥이 있다고 하더라도 무조건 해야 하는 게 통일"이라면서 "통일은 기회냐 위기냐를 따지기 전에 우리에게 숙명과도 같은 당위"라고 강조했다.

류 장관은 준비하지 않는 통일은 재앙이 될 수 있지만 준비하는 통일은 축복이 될 수 있다면서 "통일을 준비한다는 것이 앞으로 우리 대한민국, 나아가 민족, 동북아에 엄청난 축복이 될 수 있도록 하는 것의 첩경이란 사실을 인식해야 한다"고 역설했다.

박희준 외교통일 선임기자 jacklondo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