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렛미남 김수현으로 변신한 주걱턱남 "아이돌 해도 되겠네"

최종수정 2014.06.20 12:12 기사입력 2014.06.20 12:12

댓글쓰기

▲렛미남 양정현 씨의 대변신이 화제다.(사진:스토리온 '렛미인 4' 방송캡처)

▲렛미남 양정현 씨의 대변신이 화제다.(사진:스토리온 '렛미인 4' 방송캡처)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렛미남 김수현으로 변신한 주걱턱남 "아이돌 해도 되겠네"

'렛미인 4'의 렛미남 양정현 씨가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

19일 오후 방송된 스토리온 '렛미인 시즌4' 4화에서는 '고개 숙인 남자'를 주제로 남들과는 다른 외모로 고통받는 렛미남들의 이야기가 그려졌다.

이날 '4대 렛미인'으로 선정된 양정현 씨는 어려운 가정 형편으로 치료 받지 못해 부정교합과 주걱턱으로 살아왔다. 그는 긴 시간동안 주걱턱과 부정교합 때문에 잘 먹지못해 몸무게가 50kg정도밖에 안나간다고 밝혀 시청자들의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양정현 씨는 양악수술과 V라인 수술로 주걱턱을 21mm 가량 줄였고, 눈매 교정술과 코 성형 수술을 받았다.
양정현 씨는 아이돌급 외모로 변신해 모두를 깜짝 놀라게했다. MC들은 배우 김수현의 얼굴 크기라며 감탄했다. MC 미르는 "오징어가 된 기분이다"며 양정현 씨의 변신을 놀라워했다.

렛미남 소식을 접한 네티즌은 "렛미남 김수현, 놀라운데?" "렛미남, 김수현같아" "렛미남, 진짜 아이돌됐어" "렛미남, 나도 성형하면 김수현처럼 될까"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