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박영선 "새누리당, 국방장관 인사청문 특위 구성 사실상 거부했다"

최종수정 2014.06.20 09:33 기사입력 2014.06.20 09:3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나주석 기자, 손선희 기자] 박영선 새정치민주연합 원내대표는 20일 "어제 새누리당은 국방부 장관 인사 청문회를 위해 특위를 만들자는 새정치민주연합의 제안을 사실상 거부했다"고 밝혔다.

박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새정치민주연합 최고위원회의에서 "국회 원구성이 안 되서 답답하게 생각하는 분 많을 것이다. 불통은 청와대만으로 충분하다"며 이같이 말했다.

현행 국회법에는 장관 등 국무위원은 소관 상임위에서 인사청문회를 담당하도록 규정되어 있다. 하지만 예외적으로 원 구성이 이뤄지지 않았을 경우에는 특위를 구성해 인사청문회를 실시하도록 정해놨다.

그는 "(새누리당은) 국회의장의 (원구성) 중재노력도 받아들이지 않고 있다"며 "조속한 국회원구성 통해 일하는 국회가 되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과반의석의 거대 집권 여당이 국회운영을 책임지는 것"이라며 "불통 청와대와 불통 새누리당, 불통장막 때문에 국민이 매우 힘들다는 점 다시 말한다"고 전했다.
나주석 기자 gonggam@asiae.co.kr손선희 기자 sheeso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