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조윤선 여가부 장관, 여성 첫 정무수석 내정…박 대통령 당선때 대변인

최종수정 2014.06.12 16:43 기사입력 2014.06.12 16:43

댓글쓰기

조윤선 청와대 정무수석 내정자

조윤선 청와대 정무수석 내정자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조윤선 여가부 장관, 여성 첫 정무수석 내정…박 대통령 당선때 대변인

조윤선 현 여성가족부 장관이 청와대 정무수석비서관에 내정됐다.
민경욱 대변인은 12일 청와대 춘추관 브리핑을 통해 "박근혜 대통령은 국가개조와 경제혁신 3개년 계획 등 중차대한 국정과제를 힘 있게 추진하기 위해서 오늘 새로운 정무수석과 경제수석, 민정수석, 교육문화수석을 내정했다"며 "정무수석비서관에는 조윤선 여성가족부 장관이 내정됐다"고 밝혔다.

민 대변인은 "여성가족부장관과 18대 국회의원, 그리고 당 대변인을 역임하면서 뛰어난 역량을 발휘해온 분"이라며 "국회와 정당, 정부를 거친 폭넓은 경험과 여성으로서 섬세하면서도 탁월한 친화력을 바탕으로 정부와 국회 간에 가교 역할을 훌륭히 수행해 나갈 것으로 기대한다"고 조윤선 정무수석 내정자를 소개했다.

조윤선 정무수석 내정자는 1966년 서울 출생으로 서울대 외교학과를 거쳐 미국 콜롬비아대 로스쿨에서 법학석사 학위를 취득했다. 33회 사법고시 합격 후 김앤장 법률사무소를 거쳐 한국씨티은행 부행장 등을 역임했다.
2002년 이회창 대통령 후보 선대위 공동대변인을 맡으면서 정계에 입문했으며 18대 비례대표 국회의원으로 당선됐다. 새누리당에서는 대변인을 맡기도 했다.

특히 2012년 박근혜 대통령 당선인 대변인을 맡으면서 가장 가까운 거리에서 보좌해 누구보다 의중을 잘 파악한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