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미국 명문대학이 포스코 '혁신경영' 연구한다

최종수정 2014.06.12 09:43 기사입력 2014.06.12 09:43

댓글쓰기

- FINEX·QSS·감사나눔운동 소개… 미국 MBA스쿨 사례연구 등 활용

[아시아경제 김승미 기자]미국 명문대학이 POSCO 의 경영혁신활동을 연구한다. GE 등 글로벌 기업의 혁신활동을 국내 대학에서 연구한 사례는 많지만 국내 기업을 대상으로 미국 대학이 연구를 하는 경우는 드물다는 점에서 의미있다는 평가다.
12일 포스코에 따르면 미국 버지니아대학교 경영전문대학원(MBA) '다든스쿨(darden school)'은 포스코의 친환경 제철 기술 '파이넥스'와 고유의 혁신활동 'QSS(Quick Six Sigma);, 기업문화 '감사나눔운동' 등을 '사랑받는 기업'의 사례연구로 등재했다.

'사랑받는기업' 모델을 제시한 라젠드라 시소디어 교수와 이해관계자 경영의 대가인 에드워드 프리먼 교수 등 4명의 교수로 구성된 연구팀은 포스코의 3가지 혁신경영 사례에 대해 건별 A4 9쪽 분량의 사례연구 보고서를 만드는 데 참여했다.

연구팀은 이 보고서에서 포스코를 "규모 및 생산량에서 글로벌 최고 수준일 뿐만 아니라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 기업"이라고 소개했다.
포스코가 개발한 친환경 제철 기술인 파이넥스에 대해 "출발점에서부터 이해관계자를 고려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보고서는 "비용을 절감하고 환경오염물질 배출을 줄임으로써 기업과 이해관계자 모두에게 이득이 되는 기술"이라고 밝혔다.

포스코의 경영혁신활동인 'QSS'와 '감사나눔운동'은 "포스코가 지역사회와 공생함으로써 단지 기업의 성장만 고려하지 않고 이해관계자와의 상생을 추구한 사례"로 평가했다.

포스코 관계자는 "이번 사례연구 등재가 포스코의 기업 이미지 제고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이번 사례연구 보고서는 버지니아대학교 경영대학원 다든스쿨 홈페이지(www.darden.virginia.edu)를 통해 조회가 가능하며, 버지니아대를 비롯한 전 세계 MBA 등 학교는 물론 기업과 개인 등도 이를 사례연구에 활용할 수 있다.


김승미 기자 askm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