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중진공, 청년창업기업 글로벌진출 지원사업 실시

최종수정 2014.06.11 15:14 기사입력 2014.06.11 15:14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정민 기자]중소기업진흥공단(이사장 박철규)은 11일 서울 여의도 본사에서 ‘글로벌진출 지원사업’에 대한 설명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중진공은 올해 청년전용창업자금 연계사업의 일환으로 청년창업기업 ‘글로벌 진출지원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글로벌 진출지원사업’은 청년 창업가들이 자금지원 이후 사업화과정에서 창업 2~3년차에 겪게 되는 데스밸리(Death Valley)를 극복하는데 도움을 주기 위해 시범적으로 실시되는 사업이다.

중진공은 청년전용창업자금 지원업체 중 선정 희망업체를 접수받았으며, 수출연계 가능성, 수출의지, 경쟁력, 멘토링 참여 성실도 등을 고려하여 18개 청년창업센터에서 1차 평가를 거친 후 수출전문가 등으로 구성된 선정위원회에서 100개 기업을 최종 선정했다.

이날 설명회장에서는 글로벌 청년창업기업으로 선정된 100개 업체가 참석해 선정서를 수여받았으며, 청년창업기업 글로벌 진출사업 추진배경과 지원내용에 대한 설명이 진행됐다.

선정된 기업에는 온라인 상품페이지와 오프라인 영문 디렉토리제작을 지원하며, 이를 기반으로 온·오프라인을 통해 유효 인콰이어리와 전 세계 500여명의 진성바이어를 대상으로 영문 디렉토리를 배포하는 등 해외시장 홍보 마케팅을 지원한다.
우영환 중진공 창업기술처장은 “앞으로도 청년창업기업에 초기 자금지원만으로 그치는 것이 아니라 창업성공을 위한 세컨 라운드(Second Round)에 있는 청년 창업자를 더욱 적극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정민 기자 ljm1011@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