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권선택 대전시장당선인 ‘시민경청위’, 16일부터 가동

최종수정 2014.06.11 01:58 기사입력 2014.06.11 00:00

댓글쓰기

위원장에 박재묵 충남대 교수…시민사회단체 대표·전문가그룹 20여명 참여, 3개 분과 16~25일 활동

시민경청위원회 위원장으로 위촉된 박재묵 충남대 교수

시민경청위원회 위원장으로 위촉된 박재묵 충남대 교수

[아시아경제 왕성상 기자] 권선택 새정치민주연합 대전시장 당선인의 인수위원회가 시민들이 참여하는 ‘시민경청위원회’로 구성돼 16일부터 활동에 들어간다.

권 당선인은 ‘시민경청위원회’ 구성 계획을 밝히고 박재묵(64) 충남대 사회학과 교수를 위원장으로 위촉했다고 11일 밝혔다.

시민경청위원회는 권력화 된 기구가 아닌 ‘일하는 인수위’로 이뤄진다. 실무형 전문가그룹을 위원으로 위촉하고 선거대책위원회 출신인사들은 될 수 있는 대로 위원에 넣지 않을 방침이다.

운영비를 줄이기 위해 실무형전문가 20명 안팎의 ‘작은 인수위’를 꾸린다. 분과 구성과 위원 수를 최소화하고 지역사회 원로와 시민사회단체 대표 등의 동참도 이끈다.

시민경청위원회는 시민참여분과, 정책분과, 시정현안특별분과로 꾸려지며 분과별 3~5명이 활동하게 된다. 분과위원회 참여인사들은 이번 주 확정한다.
시민참여분과는 권 당선인의 선거운동과정에서 시민참여를 보장했던 것과 같이 시민들이 참여해 시정방향을 결정한다.

정책분과는 경제·과학·일자리, 복지·여성, 원도심 활성화, 도심재생, 환경, 문화·예술·체육 등을 논의한다. 시정현안특별분과는 권 당선인의 주요 공약이었던 시민안전과 대전도시철도 2호선 등을 다룬다.

시민경청위원회는 16~25일 활동하며 21일까지 실·국별 업무보고와 토론을, 22~24일은 민선시장 6기의 청사진을 만들고 25일까지 당선인에게 활동결과를 보고한다.

시민경청위원회 사무실은 옛 충남도청사 안에 마련됐다.


왕성상 기자 wss4044@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