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뉴욕마감]다우, S&P500 사상 최고치…소폭 상승

최종수정 2014.06.03 06:05 기사입력 2014.06.03 05:17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뉴욕=김근철 특파원] 뉴욕증시는 2일(현지시간) 강보합세를 보였다.

다우지수는 전 거래일에 비해 26.46포인트( 0.16%) 오른 1만6743.63에 거래를 마쳤다. 나스닥 지수는 5.42포인트(0.13 %) 하락한 4237.20을 기록했다. S&P500지수는 1.40포인트(0.07 %) 오른 1924.97에 마감했다.

뉴욕증시는 개장 직후 상승 출발하면서 다우지수와 S&P500 지수가 장중 사상 최고치를 작성했다.

그러나 이내 상승세가 둔화되면서 혼조세를 이어갔다.

미 공급관리자협회(ISM)는 이날 5월 제조업 구매관리자지수(PMI)를 두차례나 수정하는 해프닝을 연출했다.
당초 5월 PMI는 53.2로 발표됐다. 그러나 일부 전문기관과 이코노미스트들이 오류를 지적하자 곧 56으로 조정됐다.

그러나 ISM은 다시 5월 PMI는 55.4라고 또다시 정정했다.

이에따라 당초 시장의 예상치(55.5)에 상당히 못미쳤던 5월 PMI는 전달인 4월(54.9)에 비해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증시는 장 마감을 앞두고 소폭 상승세를 이어갔고 다우 지수와 S&P500 지수는 끝내 종가기준으로 사상 최고치를 갈아치웠다.

린제이 그룹의 피터 부크바 수석 시장 애널리스트는 “(이날 지수를 통해 확인한) 중요한 점은 시장이 봄에 들어서면서 괜찮은 반등세를 보고 있지만, 이는 겨울 이전의 수준으로 돌아갔다는 것이지 새롭게 성장에 속도가 붙고 있는 것은 아니라는 것”이라고 분석했다.

S&P500 종목 중에선 산업주가 비교적 강세를 보였고 에너지주는 약세를 보였다.

이날 새로운 컴퓨터 운영체계를 발표한 애플은 주가가 0.69% 하락했다.

10억달러를 인공위성에 투자, 전세계 인터넷 낙후 지역을 줄이겠다는 계획을 발표한 구글의 주가는 1.28% 떨어졌다.

뉴욕=김근철 특파원 kckim100@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