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김영기 담양군수 후보 전격 사퇴

최종수정 2014.05.27 17:36 기사입력 2014.05.27 17:36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남호]

“살맛나는 담양, 잘사는 담양 건설을 위해 촛불 되겠다”

<김영기 담양군수 후보가 27일 선거사무소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후보를 사퇴한다는 입장을 밝히고 있다.>

<김영기 담양군수 후보가 27일 선거사무소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후보를 사퇴한다는 입장을 밝히고 있다.>


김영기 담양군수 후보(무소속)가 27일 기자회견을 열고 “담양군민 여러분의 수많은 바람과 희망은 오직 하나 단일화의 열망이었다”며 “이제 군민 여러분의 뜻에 따르기로 했다”고 사퇴 입장을 밝혔다.

김 후보는 이어 “제가 후보직을 내려놓지 않는 한 담양군민 여러분의 소망과 희망을 이뤄낼 수 없다”며 “살맛나는 담양, 잘사는 담양 건설을 위해서 자신을 태워 어둠을 밝히는 촛불이 되겠다”고 말했다.

그는 또 “한 올의 비단실을 뽑아내기 위해서는 한 마리의 봄누에가 죽어야 하는 것처럼 제 자신이 그렇게 하겠다”며 “그동안 고생한 선거 운동원과 자원봉사자 및 지지를 아끼지 않은 주민 여러분들의 헌신과 사랑은 평생 잊지 않고 보답하며 살아 가겠다”고 고마움을 표했다.

김 후보는 기자회견 후 담양군선거관리위원회에 후보 사퇴서를 제출했고, 이에 따라 담양군수 선거는 최형식 후보(새정치민주연합)와 유창종·신동호 후보의 3자 대결로 치러지게 됐다.
김남호 기자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