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최형식 담양군수 후보, 중앙공원서 첫 연설회

최종수정 2014.05.23 14:43 기사입력 2014.05.23 14:43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남호]

“더 나은 경제, 행복한 복지로 군민 행복시대 열겠다” 다짐

<최형식 담양군수 후보>

<최형식 담양군수 후보>

최형식 담양군수 후보(새정치민주연합)가 22일 오후 2시 담양 중앙공원에서 첫 연설회를 갖고 본격 표심 잡기에 들어갔다.

출정식을 겸해 열린 이날 연설회에는 정동영 중앙선대위 공동위원장, 박철홍 전남도의원 후보, 박종원·윤영선 군의원 후보, 이정옥 군의원 비례대표와 지지자 등 700여명이 참석해 ‘더 나은 경제, 행복한 복지’를 기치로 선거 승리를 다짐한 최 후보에게 힘을 보탰다.

최 후보는 △2015세계대나무박람회 △남도음식문화 큰잔치 △메타프로방스마을 △첨단문화복합단지 △일반산업단지 등 투자 및 유치 성과 등을 일일이 소개한 뒤 “담양군이 생긴 이래 가장 일을 많이 한 제가 이들 사업을 마무리해 ‘더 좋은 경제, 행복한 복지’로 ‘군민 행복시대’를 열어갈 수 있도록 적극 지지해달라”고 호소했다.

최 후보는 이어 “민선 3기 처음 도입한 생태도시 정책과 5년 연속 100만명 이상의 관광객이 찾아드는 죽녹원의 경우 처음 사업 추진 때 지역적 거부감이 많았으나 이제는 지역경제를 견인하는 성공모델이 됐다”며 “이런 기적을 만드는 능력이 바로 나약하고 낡은 관료주의 리더십과 다른 점”이라고 역설했다.
최 후보는 또 “적어도 군수 후보라면 네거티브 대신 상대 후보의 인격과 정책을 인정하는 모습을 보여야 한다”며 “지난 20년의 담양의 역사를 ‘고인 정치’ 운운하며 군민과 600여 공직자를 모독하는 구태 정치를 군민이 심판해달라”고 주문했다.

최 후보는 이어 “2015담양세계대나무박람회 등 주요 현안 사업을 성공적으로 마무리 짓고 12개 읍·면의 균형발전 계획을 세워 농업·농촌의 혁신 모델로 만들겠다”며 “이번 선거에서 반드시 승리해 더 큰 담양 발전을 원하는 군민 여망에 부응하겠다”고 약속했다.


김남호 기자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