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김지우·레이먼킴 부부, 결혼 1년만에 임신 "태명은 지혜 뜻하는 반야바니"

최종수정 2014.05.27 16:46 기사입력 2014.05.27 16:46

댓글쓰기

▲레이먼 킴과 김지우가 임신 소식을 알렸다.(사진: 김지우 트위터)

▲레이먼 킴과 김지우가 임신 소식을 알렸다.(사진: 김지우 트위터)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김지우·레이먼킴 부부, 결혼 1년만에 "태명은 지혜 뜻하는 반야바니"

배우 김지우와 요리연구가 레이먼킴 부부가 부모가 된다.
김지우의 남편인 레이먼킴은 27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아내의 임신 소식을 알렸다.

레이먼킴은 페이스북에 "제가 노력한 것보다 훨씬 많이 받고 누리며 사는 제가 2014년 5월 13일로 결혼한 지 정확히 1년째 되던 날, 사랑하는 김지우씨와 제가 부모가 된다는 이야기를 들었습니다. 제가 내년 1월 아버지가 됩니다"라고 글을 남기며 기쁜 마음을 전했다.

이어 레이먼킴은 아이의 태명에 대해 "8년 만에 캐나다에 간 시점이 부활절 주일인지라 Easter Bunny의 '바니'를, 불경에서 지혜를 뜻하는 단어인 '반야'를 섞어 아이의 태명은 '반야바니'가 되었습니다"라고 설명했다.
마지막으로 그는 "세월호라는 가슴 아픈 사건이 있고 크고 작은 슬프고 힘든 일이 있는 시절에 너무나 큰 기쁨으로 와준 아이이기에 지혜로운 토끼로 착하고 건강하게 크기만을 바랍니다"라며 "이제 아버지가 되는 사람으로 더 열심히 좋은 사람으로 살겠습니다"라고 아버지가 되는 소감을 밝혔다.

레이먼킴과 김지우는 2012년 올리브 채널 '올리브쇼-키친 파이터'에서 출연자와 심사위원으로 만난 후 연인으로 발전했고, 지난해 5월 백년가약을 맺었다.

레이먼킴과 김지우의 임신 소식을 접한 네티즌은 "김지우 레이먼킴, 축하드려요" "김지우 레이먼킴, 예쁜 아가 낳으세요" "김지우 레이먼킴, 순산하시길"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