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5~7월 전국 7만5371가구 아파트 입주…전년비 63.2%↑

최종수정 2014.04.13 11:00 기사입력 2014.04.13 11:00

댓글쓰기

전국 입주 예정 아파트 현황

전국 입주 예정 아파트 현황

썝蹂몃낫湲 븘씠肄

수도권 3만3996가구, 지방 4만1375가구 아파트 입주예정
[아시아경제 박소연 기자]오는 5월부터 7월까지 3개월간 전국에서 총7만5371가구가 아파트 집들이를 시작한다.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63.2% 가량 증가한 수치다.

국토교통부는 오는 5월부터 7월까지(3개월간) 전국 입주예정 아파트 물량을 13일 공개했다.
수도권은 3만3996가구(서울 1만3309가구)로 전년동기대비 74.5% 증가했다. 마곡지구(SH)와 파주 운정신도시(LH)의 입주가 눈에 띈다.

마곡지구는 5월부터 총 6730가구의 대규모 입주가 본격적으로 시작된다. 파주 운정신도시의 경우 공공임대주택 1686가구와 1525가구의 대규모 국민임대주택이 집들이에 나선다.

지방은 부산(정관지구), 광주(광주효천2), 울산(우정택지개발지구) 지역을 중심으로 물량이 늘어나면서 전년동기대비 54.9% 증가한 4만1375가구로 조사됐다.
규모별로 살펴보면 60㎡이하 2만4612가구, 60~85㎡ 4만2710가구, 85㎡초과 8049가구가 입주예정이다.

중소형(85㎡이하)주택은 전년동기대비 82.9% 증가한 반면, 대형(85㎡초과)주택은 14.3% 감소했다.

이런 현상은 주택시장 침체와 소규모 가구(3인이하)의 증가에 따른 대형주택 수요 감소에 기인한 것으로 풀이된다.

주체별로는 공공 2만8001가구, 민간 4만7370가구로 조사됐다.

공공주택은 서울내곡(1029가구), 서울신내(1402가구), 서울마곡(6730가구), 군포당동2(1856가구), 파주운정(3211가구) 등 수도권 위주로 157.5% 크게 증가했다.

아파트 입주단지에 대한 세부정보는 전월세 지원센터 홈페이지(jeonse.lh.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박소연 기자 mus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