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박재범, 쌈디와 함께한 '19금' 싱글 공개

최종수정 2014.04.11 08:33 기사입력 2014.04.11 08:33

댓글쓰기

▲ 신곡 '메트로놈'으로 돌아오는 박재범 / AOMG 제공

▲ 신곡 '메트로놈'으로 돌아오는 박재범 / AOMG 제공


[아시아경제 이금준 기자]사이먼 도미닉(이하 쌈디)와 호흡을 맞춘 박재범의 새 싱글이 드디어 베일을 벗는다.

박재범은 11일 정오 각종 온라인 음악 사이트에 쌈디, 그레이와 함께한 새 싱글 '메트로놈'을 공개한다.
신곡 '메트로놈'은 음악의 박자를 측정하거나 템포를 나타내는 기구인 메트로놈을 사랑하는 연인관계에 빗대어 표현한 '19금 러브송'이다. '밀당'하는 남녀 사이 섹시한 분위기를 감각적으로 연출했다.

특히 '니가 빠를때 난 느리고 템포가 안 맞아 / 지금 당장 필요해 / 베이비 위 니드 어 메트로놈' 등의 노랫말이 로맨틱한 R&B 힙합 장르와 어우러져 귓가를 자극한다.

이날 음원과 동시에 공개된 뮤직비디오 역시 압도적인 영상미를 선사할 예정이다. 박재범은 슈트를 차려입고 쉴 틈 없이 짜릿한 분위기를 이어간다. 농염한 자태의 여성 모델과 마주 껴안는 장면, 화려하게 쏟아내는 조명과 메트로놈 아트는 눈길을 사로잡기 충분하다는 귀띔이다.
'메트로놈'과 함께 공개되는 또 다른 신곡 '올라타'는 박재범의 오래된 친구이자 음악적 파트너인 차차말론과의 공동 작업으로 탄생한 정통 알앤비 슬로우잼이다. 남녀가 함께 보내는 뜨거운 밤을 직설적으로 노래했으며 작사를 맡은 박재범 스스로가 '29금'이라 칭했을 정도의 수위를 자랑한다.

이금준 기자 music@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