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나는남자다' 시청률 4.1% 순항 "유재석의 힘으로 '라스' 추격"

최종수정 2014.04.10 14:20 기사입력 2014.04.10 14:20

댓글쓰기

나는남자다 시청률(사진:KBS '나는 남자다' 방송캡처)

나는남자다 시청률(사진:KBS '나는 남자다' 방송캡처)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나는남자다' 시청률 4.1% 순항 "국민MC 유재석의 힘"

'나는 남자다'가 시청률 4.1%를 기록하며 정규 편성 가능성을 높였다.
9일 KBS 2TV 예능프로그램 '나는 남자다' 파일럿 편이 방송됐다. '국민 MC' 유재석이 입담을 뽐내고 '국민 첫사랑' 수지까지 깜짝 등장하며 만족스런 시청률을 기록했다.

닐슨코리아의 집계에 의하면 9일 '나는 남자다'는 4.1%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같은 시간대 방송된 MBC '라디오 스타'는 4.9%, SBS '오 마이 베이비`는 4.6%를 기록했다. '나는 남자다'는 첫 방송만에 라이벌 예능프로그램과 1%내의 근소한 차이를 보이며 정규 편성 가능성이 높아졌다.

한편 이날 '나는 남자다'에서는 개그맨 허경환이 "키스는 그렇게 하면 안된다. '3뽀 1키'로 해야 한다"며 "세 번 뽀뽀, 그 다음 키스를 해야 한다"고 말하며 키스노하우를 공개해 화제가 됐다.
'나는 남자다' 시청률 소식을 접한 네티즌은 "나는 남자다 시청률, 역시 국민 MC 유재석이다" "나는 남자다 시청률, 정규 편성 꼭 부탁해요" "나는 남자다 시청률, 수지까지 등장하다니"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