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타나실리 백진희, 이제훈 러브콜 "같이 드라마찍고 싶다"

최종수정 2014.03.27 11:13 기사입력 2014.03.27 11:13

댓글쓰기

▲기황후서 타나실리로 활약했던 백진희가 이제훈에 러브콜을 보냈다.(출처:SBS방송캡처)

▲기황후서 타나실리로 활약했던 백진희가 이제훈에 러브콜을 보냈다.(출처:SBS방송캡처)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배우 백진희가 이제훈에 러브콜을 보내 관심을 끌고 있다.

백진희는 26일 밤 윤도현과 수영이 진행하는 SBS '한밤의 TV연예'와 인터뷰했다.
백진희는 MBC 드라마 '기황후'에서 악녀 타나실리로 시청자들의 뜨거운 호응을 받았다. 백진희는 타나실리의 죽음으로 최근 '기황후'에서 하차했다.

백진희는 인터뷰에서 '기황후' 타나실리 역에 대해 "이제는 좀 사랑 받는 역할을 하고 싶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제훈 오빠가 제대하면 꼭 한 번 연기해보고 싶다"며 상대역으로 이제훈을 지목해 눈길을 끌었다.

백진희 이제훈 러브콜에 누리꾼들은 "백진희 이제훈 러브콜, 둘이 잘 아는 사인가? "백진희 이제훈 러브콜, 두 사람 어울릴 거 같다" "백진희 이제훈 러브콜, 이제훈 제대 기다리겠다" "백진희 이제훈 러브콜, 함께 연기하면 대박일듯" "백진희 이제훈 러브콜, 타나실리와는 완전 다르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