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타나실리 백진희, 이제훈 러브콜 "같이 드라마찍고 싶다"

최종수정 2014.03.27 11:13 기사입력 2014.03.27 11:13

댓글쓰기

▲기황후서 타나실리로 활약했던 백진희가 이제훈에 러브콜을 보냈다.(출처:SBS방송캡처)

▲기황후서 타나실리로 활약했던 백진희가 이제훈에 러브콜을 보냈다.(출처:SBS방송캡처)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배우 백진희가 이제훈에 러브콜을 보내 관심을 끌고 있다.

백진희는 26일 밤 윤도현과 수영이 진행하는 SBS '한밤의 TV연예'와 인터뷰했다.
백진희는 MBC 드라마 '기황후'에서 악녀 타나실리로 시청자들의 뜨거운 호응을 받았다. 백진희는 타나실리의 죽음으로 최근 '기황후'에서 하차했다.

백진희는 인터뷰에서 '기황후' 타나실리 역에 대해 "이제는 좀 사랑 받는 역할을 하고 싶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제훈 오빠가 제대하면 꼭 한 번 연기해보고 싶다"며 상대역으로 이제훈을 지목해 눈길을 끌었다.

백진희 이제훈 러브콜에 누리꾼들은 "백진희 이제훈 러브콜, 둘이 잘 아는 사인가? "백진희 이제훈 러브콜, 두 사람 어울릴 거 같다" "백진희 이제훈 러브콜, 이제훈 제대 기다리겠다" "백진희 이제훈 러브콜, 함께 연기하면 대박일듯" "백진희 이제훈 러브콜, 타나실리와는 완전 다르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TODAY 주요뉴스 이경실 "조영남 세상에 없을 날만 기다린다" 이경실 "조영남 세상에 없을 날만 기다린다" 마스크영역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