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광양시, 화려한 봄날의 힐링 “제 8회 광양 꽃 축제” 개최

최종수정 2014.03.25 15:33 기사입력 2014.03.25 15:33

댓글쓰기

“ 각종 봄꽃 전시관과 체험코너로 웰빙?힐링 트랜드에 맞는 가족형 축제”

지난해 열린 광양 꽃축제

지난해 열린 광양 꽃축제


[아시아경제 김권일 기자]광양시가 ‘화려한 봄날의 힐링’이라는 주제로 오는 27일부터 30일까지 4일간 봉강면에 위치한 농업기술센터 시험포장 내에서 “제 8회 광양 꽃 축제”를 개최한다.

올해 여덟 번째 열리는 광양 꽃 축제는 5만 7055㎡의 면적에 ‘웰빙·힐링’ 트랜드에 맞는 가족형 축제로 튤립정원 등 다양한 꽃 정원 14개관과 수채화 그림 그리기 등 18개소 체험장을 선보인다.

또한, 농·특산물 판매장터 10여 개소와 시의 대표 화훼작목인 알스트로메리아를 이용한 ‘전국 화훼장식 경연대회’ 등 이벤트 행사도 준비되어 있다.

특히, 상설 전시관에는 주제에 맞는 공기 정화식물이나 관엽식물, 허브, 열대과수 등과 튤립정원, 바람개비 정원, 풍차정원 등에서 시민 누구나 포토타임을 즐길 수 있도록 하였다.

아울러, 체험 전시장에는 매실음식 체험교실, 전통공예 체험교실, 묘목 나눠주기 서각, 작품 전시, 분재작품 전시 등 18개소가 꾸며져 있어 관람객과 시민들이 입맛에 맞는 체험꺼리를 즐길 수 있도록 다양한 프로그램들을 준비했다.
이뿐 아니라, 농가소득 창출을 위해 지역 농·특산물 판매장 확대 운영, 친환경 쌀, 매실가공품, 취나물 등 30여종 판매, 저렴한 비용으로 묘목, 봄꽃, 꽃씨, 채소 종자 등을 구입해 갈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김병호 기술보급과장은 “광양 꽃 축제는 어린 아이부터 노인까지 손에 손을 잡고 여유 있는 마음으로 축제를 즐길 수 있다”며 “가장 먼저 봄을 알리는 매화부터 수십 종의 다양한 봄꽃이 전시되어 볼거리를 제공할 뿐 아니라 각종 체험과 농·특산물 판매 장터가 열려 농가소득 창출에도 기여하게 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김권일 기자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