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총선무효 태국, 대규모 시위 예고

최종수정 2014.03.23 16:05 기사입력 2014.03.23 16:05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창환 기자] 태국 헌법재판소가 지난 2월 실시된 조기총선이 무효라는 결정을 내리자 대규모 친정부, 반정부 시위가 예고됐다고 태국 현지 언론이 23일 보도했다.

친정부 단체인 독재저항민주연합전선(UDD)의 짜뚜폰 쁘롬판 회장은 전날 친정부 활동가 1만명을 상대로 다음달 5일 시위에 대규모 조직 동원을 요청했다.

이에 맞서 반정부 단체인 국민민주개혁위원회(PDRC)를 이끄는 수텝 터억수반 전 부총리는 오는 29일 반정부 시위 거점인 방콕의 룸피니 공원을 출발해 로열 플라자 광장까지 "사상 최대" 규모의 행진을 벌이겠다고 밝혔다.

헌법재판소는 지난 2월 조기 총선이 같은날 전국적으로 실시되지 않았다는 점을 들어 무효라는 결정을 내렸다. 재판부는 찬성 6, 반대 3으로 무효 결정을 내린 것으로 전해졌다.

이에 따라 태국은 총선을 다시 실시해야하는 초유의 사태를 맡게 됐다. 특히 조기총선으로 위기 정국을 타개하려던 잉락 친나왓 총리의 입지가 흔들리면서 정부의 국정 운영에도 적잖은 차질이 빚어질 것으로 보인다.
이창환 기자 goldfish@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