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서울 도심 곳곳 노동계·시민단체 집회…교통 혼잡

최종수정 2014.03.22 13:28 기사입력 2014.03.22 13:28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조슬기나 기자]토요일인 22일 오후 서울 도심 곳곳에서 노동계와 시민단체의 집회가 열릴 예정이다.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과 한국노동조합총연맹 등에 따르면 양대노총은 이날 오후 2시부터 4시까지 서울광장에서 대규모 집회를 연다.
이번 집회는 박근혜 정부의 공공부문 선진화 정책에 반대하는 노동자 결의대회로, 양대노총 조합원 2만여 명이 참가할 예정이다.

오후 4시부터는 민주수호 범국민운동본부 회원 2500여 명이 통합진보당 해산 저지를 위한 거리행진을 벌일 예정이다.

서울역을 출발해 숭례문과 시청 등을 지나 청계광장까지 1개 차로를 이용해 행진할 계획이다.
집회가 열리는 동안 통일로와 한강대로, 남대문로, 시청 주변에 극심한 교통 혼잡이 빚어질 것으로 예상된다.

이 밖에도 오후 6시에는 민주노총이 청계광장에서 의료민영화에 반대하는 촛불집회를 벌인다.

조슬기나 기자 seul@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