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태연 "소원을 말해봐는 그저그렇고 Gee는 진짜 별로야"

최종수정 2014.03.09 16:52 기사입력 2014.03.09 16:52

댓글쓰기

▲태연.

▲태연.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걸그룹 소녀시대 멤버 태연이 자신의 앨범 징크스를 고백했다.

8일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연예가중계'에서는 신곡 'Mr.Mr.'(미스터미스터)로 컴백한 소녀시대와의 게릴라 데이트가 진행됐다.
이날 태연은 "타이틀곡을 받았을 때 내 마음에 들면 잘 안 된다. 이 노래 아닌 거 같은데 싶으면 잘 된다"고 밝혔다.

이에 소녀시대의 같은 멤버인 써니가 "이번 노래 어땠냐"고 묻자 태연은 망설이다가 "좋았는데"라고 답했다.

또 태연은 "'소원을 말해봐'는 그저 그랬고 'Gee'(지)는 진짜 별로였다"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태연의 앨범 징크스를 알게 된 네티즌은 "태연, 미스터 미스터 대박나길" "태연, 귀여워" "태연, 예쁘다"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