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삼성, 드림클래스 개강…전국 190개교 8000명 대상

최종수정 2014.03.09 09:42 기사입력 2014.03.09 09:42

댓글쓰기

지난해 삼성 드림클래스 참여한 학생 중 총 144명 우수 고등학교 진학

삼성, 드림클래스 개강…전국 190개교 8000명 대상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권해영 기자] 삼성은 오는 10일부터 전국 190개 중학교에서 중학생 8000여명을 대상으로 '2014 삼성 드림클래스 주중·주말교실'을 개강한다.

삼성 드림클래스는 대학생 강사가 저소득층 중학생의 학교에 방문해 방과후 영어와 수학을 가르치는 프로그램이다. 학생들은 영어와 수학 과목의 실력을 키울 수 있고, 드림클래스 강사로 참여하는 대학생들은 리더십과 봉사 정신을 함양하고 장학금을 받을 수 있다. 교육을 통해 빈곤의 대물림을 막고 사회통합에 기여할 목적으로 마련했다.
해당 중학교의 지역적 특성에 따라 대도시에서는 주중 4회 8시간의 주중교실을, 중소도시에서는 주말 2회 8시간의 주말교실을 운영한다. 지리적 여건으로 학기 중에 주중·주말교실 운영이 어려운 읍·면·도서지역의 중학생들을 위한 방학캠프도 운영한다.

올해는 주중교실에 173개 학교 중학생 7200명, 주말교실에 17개 학교 중학생 800명이 참여한다. 10명이 한 반으로 편성돼 대학생 영어, 수학 강사 2명으로부터 학습지도와 멘토링을 받는다. 대학생들은 기존 950명 신규로 900명이 선발돼 총 1850명이 강사로 활동한다.

삼성 드림클래스를 통해 보충 학습의 기회를 얻은 중학생들은 학업 성취도 향상, 공부에 대한 자신감 확보 뿐만 아니라 우수 고등학교에 진학하는 경우도 늘고 있다. 지난해 삼성 드림클래스에 참여한 학생 중에는 영재고 1명, 과학고 7명, 외국어고 24명, 국제고 3명, 자사고 47명, 마이스터고 62명 등 총 144명이 우수 고등학교에 진학했다.
강사로 참여한 대학생들도 드림클래스를 통해 다양한 혜택을 받고 중학생 제자와 좋은 관계를 유지하고 있다. 부산대 4학년에 재학중인 김시혜 씨는 "드림클래스에서 얻은 경험을 잘 살려 졸업 후 아동복지를 위한 비정부기구(NGO) 단체에 취업해 항상 아이들과 함께 하고 싶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 2012년 3월 시작한 삼성 드림클래스는 현재까지 주중·주말교실에 중학생 1만9700명과 대학생 4800명이 참여했고, 방학캠프까지 합쳐 중학생 2만8700명과 대학생 7860명이 참여했다.

권해영 기자 roguehy@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