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루프트한자 '하늘의 여왕' B747-8 한국 상륙

최종수정 2014.03.03 10:20 기사입력 2014.03.03 10:20

댓글쓰기

루프트한자 '하늘의 여왕' B747-8 한국 상륙

[아시아경제 황준호 기자] 루프트한자 독일항공의 최신형 항공기 보잉 747-8이 지난 1일 한국에 상륙했다.

루프트한자는 이에 인천국제공항에서 보잉 747-8의 한국 첫 운항 기념식을 갖고 인천-프랑크푸르트 노선에 첫 운항을 시작했다.
보잉 747-8은 현존 여객기 중 동체가 가장 크고 길다. 최신 항공 기술이 집대성된 차세대 항공기로 국내에는 루프트한자가 최초로 운항을 시작했다. 루프트한자의 보잉 747-8은 6월 30일까지 인천-프랑크푸르트 노선에 운항된다.

이날 기념식은 크리스토퍼 짐머 루프트한자 한국 지사장의 축하 인사, 리본 커팅식과 기념촬영 순으로 진행됐다.

당일 운항편에는 384명이 탑승했으며 이들에게는 루프트한자의 기념 선물이 증정됐다.
크리스토퍼 짐머 지사장은 "올해로 한국 취항 30주년을 맞은 루프트한자가 국내 최초로 보잉 747-8을 선보이게 된 것은 뜻 깊은 일"이라며 "한국인 승객들에게 더 나은 비행과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앞으로도 꾸준히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루프트한자는 3월 3일부터 한국 취항 30주년을 기념한 '취항 30주년 특가'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유럽 주요 30개 도시로의 왕복 항공권 구매시 30%의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이코노미 클래스의 경우 9일까지, 비즈니스 클래스는 17일까지 예약이 가능하다.

총액운임 기준 102만7000원, 253만5000원부터 항공권이 판매된다.

자세한 내용은 모바일 및 루프트한자 홈페이지(lufthansa.com/30years)에서 확인 할 수 있다.


황준호 기자 rephwa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