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김수현 인기, 중국에서도 通했다..'오늘의 배우 1위'

최종수정 2014.01.14 11:30 기사입력 2014.01.14 11:30

댓글쓰기

김수현 인기, 중국에서도 通했다..'오늘의 배우 1위'

[아시아경제 유수경 기자]배우 김수현이 새로운 한류 스타로 급부상하고 있다. 시청률 25%를 육박하며 돌풍을 일으키고 있는 SBS 드라마 ‘별에서 온 그대’가 중국에서 인기를 끌면서 집중적 관심이 쏟아지고 있는 것.

14일 김수현은 중국 최대 검색 포털사이트인 ‘바이두’에서 꼽은 ‘오늘의 남자 배우 부문’에서 1위를 차지하며 높은 인기를 입증했다. 해당 차트는 최근 중화권에서 인기 급상승 중인 아티스트들의 순위를 매긴 것으로, ‘상속자들’의 이민호, 대만의 톱스타 임지령이 김수현의 뒤를 잇고 있어 더욱 눈길을 끈다.

이 같은 김수현의 인기는 바이두의 ‘한국 드라마 부문’ 순위에도 영향을 미치고 있다. 2014년 1월 14일 기준, ‘한국 드라마 부문’ 차트에서 ‘별에서 온 그대’가 1위를 차지하며 국내 못지않은 인기를 끌고 있는 것. 뿐만 아니라, 2년 전 국내에서 방영됐던 김수현 주연 드라마 ‘해를 품은 달’이 해당 차트에서 3위를 차지하는 등 김수현의 주연 작품이 중국에서 재조명받으며 화제가 되고 있다.
김수현 인기, 중국에서도 通했다..'오늘의 배우 1위'

김수현을 향한 중국의 관심은 중국 온라인 동영상 사이트 PPTV 조회수에서도 드러난다. 현재 PPTV ‘별에서 온 그대’ 조회수는 756만여 건, ‘해를 품은 달’은 130만여 건에 달하는 등 현지 팬들이 실시간으로 김수현의 출연 작품들을 찾아보며 주목하고 있음을 알 수 있다.

또한 김수현의 공식 웨이보와 ‘바이두’를 포함한 중국 포털 사이트 내 생성되어 있는 김수현 커뮤니티의 집계 가능한 회원수만 해도 2014년 1월 14일 기준 92만 명을 육박, 하루가 다르게 급증하고 있으며 이 같은 상승세는 당분간 계속될 전망이다.

김수현의 소속사 키이스트 관계자는 “중국에 김수현의 이름을 확실히 알린 드라마 ‘해를 품은 달’ 방영 당시보다 현지 언론 및 광고, 공연 관계자들의 관심이 훨씬 뜨거운 상태”라면서 “현재 중화권 유력 신문, 방송 매체 인터뷰 요청이 끊이지 않고 있으며, 종영 이후에는 아시아 투어를 통해 현지 팬들과의 만남을 추진할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한편 김수현이 출연하는 ‘별에서 온 그대’는 매주 수, 목 밤 10시 방송된다.
유수경 기자 uu84@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