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삼양사, 이온교환수지 합작법인 설립

최종수정 2014.01.14 10:21 기사입력 2014.01.14 10:19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철현 기자] 삼양사 는 이온교환수지 합작법인을 설립한다고 14일 공시했다. 법인명은 삼양화인테크놀로지 주식회사로 합작지분율은 삼양사 50%, 미쓰비시화학 50%며 납입자본금은 320억원이다.


김철현 기자 kch@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