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광주노동청, 설 대비 체불임금 청산활동 집중 전개

최종수정 2014.01.09 16:50 기사입력 2014.01.09 16:5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박선강 기자]

광주지방고용노동청(청장 시민석)에서는 설을 앞둔 가운데 체불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근로자 보호를 위해 오는 29일까지 ‘체불임금 청산 집중 지도기간’으로 정하고, 신속한 체불 청산을 위해 행정력을 집중한다고 9일 밝혔다.

이에 따라 광주고용노동청은 ‘체불임금 청산지원 전담반’을 운영해 신속한 체불 정보파악은 물론, 전화 및 현장방문 등을 통해 체불을 예방하고 체불이 신속히 청산되도록 활동을 강화한다.
또 현재까지 청산되지 못한 체불임금에 대해서는 설 전 지급을 촉구하고 수차의 하도급 공사로 체불 가능성이 높은 대규모 건설현장 등을 집중 관리하게 된다.

특히 상습 체불과 재산은닉, 집단체불 후 도주 등 고의적이고 상습적인 체불 사업주에 대해서는 검찰과 협의해 엄정하게 사법처리할 방침이며 도산 등으로 이유로 사업주의 지불능력이 없는 경우에는 체불근로자에게 체당금이 신속하게 지급될 수 있도록 관련 업무를 최우선적으로 처리할 방침이다.

시민석 광주지방고용노동청장은 “다가오는 설을 대비해 체불임금 청산지원 전담반을 통해 체불임금 예방 및 신속한 체불청산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며 “악의적인 사업주에 대해서는 엄정한 법집행으로 근로자의 권리구제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박선강 기자 skpark82@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