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예원 후덕돌인 이유 "볼륨 몸매 때문에?"

최종수정 2014.01.09 10:03 기사입력 2014.01.09 10:03

댓글쓰기

(출처: MBC '황금어장 라디오스타' 캡처)

(출처: MBC '황금어장 라디오스타' 캡처)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예원이 자신의 별명이 '후덕돌'인 이유를 공개했다.

지난 8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황금어장 라디오스타'에는 드라마 미스코리아에 출연 중인 배우 이연희, 이기우, 허태희, 예원 등이 출연했다.
이날 예원은 "볼륨있는 몸매 때문에 '미스코리아'에 캐스팅된 것이 아니냐"는 MC 김구라의 질문에 "설마 그것 때문에 됐겠느냐"고 맞받아치면서 "사실 내가 광고를 하나 찍는데 속옷 광고다. 그런데 나는 육감돌이라기보다는 후덕이나 육덕으로 불린다"고 말해 보는 이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예원 후덕돌 고백을 접한 네티즌들은 "예원 후덕돌, 순대뱃살이라니 그 정도는 누구나 있는거 아닌가", "예원 후덕돌, 미스코리아 출연중이였구나", "예원 후덕돌, 역시 예원이 귀엽구나"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