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상암동 월드컵공원에 국내 최장 눈썰매장 오픈

최종수정 2013.12.22 11:19 기사입력 2013.12.22 11:19

댓글쓰기

서울시, '서울스노우파크' 23일부터 내년2월23일까지 운영

[아시아경제 김봉수 기자]
서울 상암동 월드컵공원내 눈썰매장. 사진제공=서울시

서울 상암동 월드컵공원내 눈썰매장. 사진제공=서울시

서울 마포구 상암동 내 월드컵공원에 국내 최장 길이의 슬로프를 갖춘 눈썰매장이 문을 연다.

서울시는 23일부터 겨울철에 재미와 즐거움을 제공하고, 건강하게 보낼 수 있도록 상암동 월드컵공원 내에 눈썰매장(서울스노우파크)을 운영한다고 22일 밝혔다.
이 눈썰매장은 내년 2월 23일까지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 운영되며, 크리스마스, 연말연시, 설날에는 오후 9시까지 야간에도 개장한다.

한강을 바라보며 국내 최장 거리인 130m의 슬로프를 즐길 수 있는 게 가장 큰 장점이다. 추억의 겨울놀이(얼음썰매, 팽이치기 등)와 마술쇼, 빙어잡이 체험 등도 할 수 있다.

입장료는 8000원이다. 튜브형 눈썰매와 유아용슬로프, 테마공원, 얼음썰매장, 팽이치기는 무료로 이용할 수 있고, 키즈랜드에서는 빙어잡이 체험, 마술공연 등 다양한 겨울철 놀이와 체험을 동시에 즐길 수 있다. 만 24개월 이하의 유아는 무료 이용이 가능하고, 20명 이상의 단체는 7000원으로 할인해준다.
지하철 6호선 월드컵경기장역 1번 출구를 이용하면 편하다. 월드컵공원의 난지천공원 주차장과 노을공원 주차장에서는 월드컵공원 눈썰매장으로 이동 가능한 맹꽁이전기차가 유료로 운영된다.

자세한 일정과 행사 문의는 서울스노우파크 1566~1851로 전화하면 된다. 홈페이지는 서울스노우파크(www.seoulsnowpark.co.kr).


김봉수 기자 bski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