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미스코리아' 이연희 "실제 미스코리아 꿈꿔 본적은 없어"

최종수정 2013.12.16 15:19 기사입력 2013.12.16 15:19

댓글쓰기

'미스코리아' 이연희 "실제 미스코리아 꿈꿔 본적은 없어"

[아시아경제 장영준 기자]배우 이연희가 '미스코리아' 속 본인의 역할과 달리 실제 미스코리아를 꿈꿔 본 적은 없다고 밝혔다.

이연희는 16일 오후 서울 강남구 논현동 파티오나인에서 열린 MBC 새 수목드라마 '미스코리아'(극본 서숙향, 연출 권석장) 제작발표회에서 "나는 어릴 때부터 연기자의 꿈을 키워왔다. 처음 연기 트레이닝을 받은 것이 1997년이었다"고 말했다.
이연희는 "그렇기 때문에 미스코리아에 대한 생각은 거의 해보지 못했었다"며 "이번 드라마를 통해 굉장히 재밌는 경험을 하게 될 것 같다"고 말했다.

또 같은 소속사에서 활동 중인 소녀시대 윤아의 작품 활동과 관련해서는 "내가 다 보진 못했지만 윤아 양만의 상큼하고 발랄한 이미지를 내고 있어서 나도 같은 소속사 언니로서 열심히 해야겠다는 생각을 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미스코리아'는 1997년을 배경으로 위기에 처한 화장품 회사 회사원들이 자신의 고교시절 전교생의 퀸카였던 그녀를 '미스코리아'로 만드는 생계형 밀착 로맨스로 이선균 이연희 이미숙 이성민 송선미 이기우 고성희 등이 출연한다. 오는 18일 오후 10시 첫 방송.
장영준 기자 star1@asiae.co.kr사진=송재원 기자 sunny@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