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뉴프라이드, 美 동부 최대 철도회사와 체시용 타이어 공급계약

최종수정 2013.10.10 10:31 기사입력 2013.10.10 10:31

[아시아경제 김소연 기자] 애머릿지 코퍼레이션이 미국 동부 최대 철도회사인 노퍽 서던 철도(Norfolk Southern Railway, 이하 NSRR)사와 체시용(컨테이너 전용 운송장비) 타이어 독점 공급계약을 체결했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계약에 따라 뉴프라이드는 계약일로부터 3년간 미국 동부지역에 위치한 총 28개 터미널을 대상으로 체시용 타이어 공급을 시작하게 됐다.
회사 관계자는 “이번 계약은 NSRR 소유 체시에 대한 타이어 단독 공급 계약으로 향후 3년간 큰 폭의 매출 신장이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이번 계약을 시작으로 자회사인 IMS가 영위하고 있는 정비사업까지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IMS는 뉴프라이드의 100% 자회사로 현재 미국 전역의 주요 철도망 물류기지에 직접 진출해 환적용 크레인과 리프트, 컨테이너 정비 서비스 등의 사업을 주력으로 하고 있다.

한편, NSRR은 연간 매출액이 약 12조원에 달하고, 시가 총액이 약 26조원 규모인 미국 동부의 최대 철도회사다. 워런 버핏의 투자로 유명한 유니언 패시픽(UP)과 벌링턴 노던 샌타페이(BNSF), CSX운송과 더불어 미국 4대 메이저 철도회사이기도 하다.

에드워드 김 대표이사는 “이번 계약은 NSRR 측에서 먼저 기본 3년 계약을 요청해 진행된 것으로 업계에서 뉴프라이드 브랜드에 대한 높은 신뢰도를 단편적인 사례”라며 “미국의 주요 철도사인 UP, BNSF와 함께 향후 장기 고객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고 이번 계약이 미국 전역으로 영업망을 확대하는 기반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뉴프라이드는 올해 영업망 확대를 위해 미국 남동부 지역의 신규 공장을 인수했으며, 지난 3월에는 미국 전역에서 체시 관리 사업을 하는 대형 체시풀(Chassis Pool)인 CCM과 연간 약 730만달러에 이르는 타이어 공급 계약을 체결한 바 있다.


김소연 기자 nicksy@asiae.co.kr
AD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오늘의 화제 컨텐츠

AD

포토갤러리

  • [포토] 클라라 '완벽한 S라인' [포토] 현아 '왜 이렇게 힙해?' [포토] 나연 '상큼한 미소'

    #국내핫이슈

  • [포토] 박민영 '화사한 미모' [포토] 방민아 '청순美 발산' [포토] 산다라박 '소식좌의 비주얼'

    #연예가화제

  • [포토] 로제 '조각인가' [포토] 한소희 '매혹적인 눈빛' [포토] 리사 '독보적인 분위기'

    #스타화보

  • [포토] 조이 '잘록한 허리' [포토] 솔라 '탄탄한 몸매' [포토] 신수지 '여전한 건강미'

    #몸매종결자

  • [포토] 킴 카다시안 '완벽한 건강미' [포토] 킴 카다시안 '넘사벽 카리스마' [포토] 킴 카다시안 '파격적 패션'

    #해외스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