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현대證, 임시주총서 윤경은 대표 사내이사 선임

최종수정 2012.11.22 10:29 기사입력 2012.11.22 10:29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송화정 기자] 은 22일 여의도 사옥에서 개최된 임시주총에서 사내이사 및 사외이사 선임의 안건이 원안대로 가결됐다고 밝혔다.

이날 주총에서 현대증권은 신임 사내이사로 윤경은(현 현대증권 사장)을, 신임 사외이사로 차동옥(현 성균관대 경영학부 교수)을 선임했다.

현대증권 측은 "윤 대표는 파리바은행(현 BNP파리바), LG선물, 굿모닝신한증권(현 신한금융투자)를 거쳐 솔로몬증권(현 아이엠투자증권) 대표를 역임한 증권업 전문가로 글로벌 금융위기 및 무한경쟁으로 대대적인 혁신이 필요한 현 시점에 현대증권의 새로운 도약을 이끌어 나갈 것으로 기대된다"고 설명했다.
송화정 기자 pancake@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