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강지영 첫 연예인 친구 "설리에게 먼저 말걸어"

최종수정 2012.10.28 08:25 기사입력 2012.10.28 08:25

댓글쓰기

강지영 첫 연예인 친구 "설리에게 먼저 말걸어"

[아시아경제 조서희 기자]카라 강지영이 첫 연예인 친구를 에프엑스 설리로 꼽았다.

강지영은 지난 24일 방송한 KBS2 ‘스타인터뷰’에 출연해 첫 연예인 친구가 에프엑스의 설리라고 밝히며 각별한 애정을 드러냈다.
이날 강지영은 “데뷔하고 2년 동안 연예인 친구가 없었다. 몇 년 후에 에프엑스라는 그룹이 데뷔했고 ‘미스터’ 활동 할 때 함께 대기실을 쓰게 됐다”고 말했다.

이어 강지영은 “내가 먼저 설리에게 ‘안녕하세요. 94년생인데 우리 친구해요’라고 처음으로 먼저 말을 걸었고 그 뒤로 친해졌다”고 전했다.

설리 역시 “지영이가 힘들 때 제가 곁에 준 시간보다 제가 힘들 때 지영이가 제 옆에 있어 준 적이 더 많았다. 힘들고 기쁠 때 옆에 있어주는 정말 고마운 친구다”라고 두 사람의 우정을 과시했다.
이에 네티즌들은 “94라인 화이팅”, “계속 친하게 지내길 바래요”, “두 사람 우정 예쁘게 이어나가길” 등의 반응을 보였다.




조서희 기자 aileen23@

<ⓒ아시아경제 & 스투닷컴(stoo.com)이 만드는 온오프라인 연예뉴스>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