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청소년정책 다 모여라’‥ 대만서 지도자워크숍 개최

최종수정 2012.10.16 11:15 기사입력 2012.10.16 11:15

오는 17일부터 사흘 간 대만 타이베이시에서 열려

[아시아경제 나석윤 기자] 아시아 4개국이 우수 청소년정책을 공유하고 청소년지도자들의 실무역량 강화를 위해 대만에 모인다.

서울시는 오는 17일부터 19일까지 대만 타이베이시에서 ‘아시아 청소년지도자 워크숍’을 개최한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워크숍은 4개 자매도시에서 차례로 개최되는 워크숍 중 첫 번째 행사로, 아시아 4개국을 비롯해 국내 4개 전문기관도 참여한다. 아울러 서울시립청소년문화교류센터 주관 하에 타이베이 청소년지도자 40여명도 함께한다.
대만, 베트남, 인도, 인도네시아에서 열리는 올해 워크숍에서는 각 국의 대표기관이 참석하고 협약서도 체결할 방침이다.

이에 앞서 서울시는 지난해 네팔과 캄보디아 등에서 5회에 걸쳐 워크숍을 개최했고 올해는 자매도시가 있는 국가를 대상으로 해 향후 협력 가능성 향상을 기대하고 있다.

참가자들은 청소년지도자와 교사, 공무원 등 관계 실무자들로 구성된다. 이들은 총 2박3일 간의 일정으로 각국의 정책과 프로그램들을 살필 예정이다.

이상국 서울시 아동청소년담당관은 “이번 워크숍을 통해 아시아 자매도시 청소년기관 실무자들의 역량을 강화할 수 있을 것”이라며 “상호 교류하는 중장기적 계획을 통해 구체적인 협력 모델을 구축, 발전시켜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워크숍 강연자로는 민경배 경희사이버대 교수와 조은숙 명지IWill 센터 부장, 현지 장더총(張德聰) 국립대만사범대학 박사와 왕쯔홍(王智弘) 국립장화사범대학 박사 등이 나설 예정이다.


나석윤 기자 seokyun1986@
AD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이슈 PICK

  • 잘 나가던 반포 아파트 8개월 만에 10억원 넘게 '뚝' '강의계획서_양궁_기보배.hwp'…서울대 수강신청 '광클' 전쟁 [르포]방안엔 침대, 휴지통엔 콘돔…청소년 북적이는 '룸카페'

    #국내이슈

  • '10조원 쏟아부었는데'…日미쓰비시, 제트기 개발 착수 15년만 중단 선언 지진 사망자 1만명 넘은 튀르키예, '지진세' 논란 확산…"어디로 빼돌렸나" "한국서 커피3잔, 여기선 담요 5개"…한글로 지원 호소한 튀르키예인

    #해외이슈

  • 김일성→김정일→김정은→김주애?…외신도 北후계자 주목 숨진 딸 손 못 놓는 아버지…전세계가 울고 있다 서울시가 추모공간으로 제안한 녹사평역 지하 4층…어떤 곳이길래

    #포토PICK

  • 현대차그룹, 美 자동차지 ‘최고의 차’ 4개 부문 석권 "픽업트럭 큰형님 왔다"…GMC 시에라 국내 출시 현대차 미래공장 원형은 한국 아닌 싱가포르에

    #CAR라이프

  • [뉴스속 용어]튀르키예 하늘 미스터리 불빛이 '지진광'? [뉴스속 기업]와이콤비네이터…챗GPT 샘 알트먼도 여기 출신 [뉴스속 용어]튀르키예·시리아 지진 피해에 맞서는 '하얀헬멧'

    #뉴스속OO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