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장나라 매니저, '심장마비'로 중국 현지서 사망

최종수정 2012.08.24 15:00 기사입력 2012.08.22 06:46

댓글쓰기

장나라매니저 사망, 사인은 '심장마비'

(사진: 나라짱닷컴)

(사진: 나라짱닷컴)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한류스타 장나라(31)의 매니저 김효식(32)씨가 중국에서 머물던 중 심장마비로 사망했다.

장나라의 홈페이지 나라짱닷컴은 21일 "금일 오후 1시36분(현지시간) 장나라 매니저로 활동하던 김효식씨가 중국 베이징에서 심장마비를 일으켜 급히 병원에서 응급치료를 했으나 그만 운명을 달리하고 말았다"고 밝혔다.

이어 "장나라의 영화 개봉을 앞두고 중국 전역을 돌며 스케줄을 소화하던 중 열심히 일하던 김효식씨의 비보에 애통한 마음을 금할 길 없다"며 "장나라 또한 현재 예정됐던 영화의 무대 인사 등 모든 일정을 취소하고 애도하고 있다"고 전했다.

또한 "저희 회사는 고인과 고인의 가족들을 위해 신속한 조치를 취하고 있다. 고인의 명복을 빌어주시길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고(故) 김효식씨는 지난 2009년부터 장나라의 매니저로 활동했으며, 유족들은 22일 중국으로 출국해 장례절차를 협의할 예정이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