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비비고, 비빔밥 들고 런던 진출

최종수정 2012.07.26 09:38 기사입력 2012.07.26 09:38

댓글쓰기

비비고, 비빔밥 들고 런던 진출
[아시아경제 오주연 기자] 런던올림픽 개막을 앞두고 글로벌한식 브랜드인 비비고가 영국 런던에 깃발을 꽂았다.

26일 CJ 푸드빌은 영국 런던 옥스포드 서커스 부근 그레이트 말보로우 스트리트에 비비고 영국 런던 1호점을 개장했다고 밝혔다. 유럽에 한국 외식 브랜드가 진출하기는 이번이 처음이다.

CJ푸드빌은 이번 런던 진출을 계기로 북미 지역의 미국 LA, 아시아 중국 베이징, 싱가포르에 이어 전세계 K-Food 진출의 거점을 마련하게 됐다고 평가했다.

허민회 CJ푸드빌 대표는 "이번 유럽에 첫 선을 보인 비비고는 CJ 의 ‘사업보국’ 창업이념에 기반한 ‘한국 식문화 세계화’라는 사업철학을 실현하고 글로벌 식품 외식 기업으로서의 비전을 달성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햇반을 비롯해 김, 장류 등 CJ에서 출시하는 다양한 제품들을 ‘비비고’라는 브랜드로 해외 매장에서 판매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번에 문을 연 런던 1호점은 한식의 독창성과 건강하고 신선함을 콘셉트로 한 프리미엄 이미지를 강조했다. 약 86석 규모의 플래그십 스토어(Flagship Store)로 운영되며 전체적인 인테리어 색감과 분위기는 기존 비비고와 통일성을 주는 동시에 현지 트렌드와 어울리도록 차별화된 특색을 강조하기도 했다.
노희영 CJ그룹 전략브랜드 고문과 강레오 셰프는 이번 런던 매장에서 함께 특별한 한식을 선보일 예정이다.

노희영 고문은 “영국 런던은 고든렘지, 제이미 올리버 등 세계적인 스타 셰프들은 물론 문화 역사적으로도 음식에 대한 수용성 및 타 국가 전파력이 강한 세계 미식의 중심 도시”라며 “K-POP, 드라마, 영화 등 한류 문화 콘텐츠와 결합한 다양한 K-컬처 마케팅으로 비비고 브랜드 경쟁력을 높이고 프리미엄 한식의 세계를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CJ푸드빌은 이번 런던 개장으로 미국 웨스트우드 UCLA점, 베버리힐스점, 싱가포르 래플스시티점, 넥스몰점, 중국 베이징 동방신천지점 등 글로벌 6호점 오픈을 완료했으며 올 연말까지 해외에만 총 20개 매장을 열고 2017년까지 전 세계 20개국에 약 1000여개 매장, 2020년까지 약 2000개 이상의 매장을 운영할 방침이다.


오주연 기자 moon170@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