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ECB 총재 "LTRO로 인한 인플레 위험 없어"

최종수정 2012.03.27 11:26 기사입력 2012.03.27 11:26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박병희 기자]마리오 드라기 유럽중앙은행(ECB) 총재는 최근 ECB의 긴급대출로 인한 인플레 위험이 보이지 않는다고 주장했다고 AP통신이 26일(현지시간) 보도했다.

ECB는 지난해 12월과 지난 2월 두 차례에 걸쳐 3년 만기 저금리 대출(LTRO)을 통해 유럽 은행들에 1조유로가 넘는 유동성을 공급했다.
<출처: 블룸버그>

<출처: 블룸버그>

이에 대해 독일 중앙은행인 분데스방크의 옌스 바이트만 총재를 비롯해 일각에서는 ECB의 대규모 유동성 공급 조치로 인플레 압력이 높아질 수 있다며 ECB가 출구전략을 고민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하지만 이날 독일 베를린을 방문한 드라기 총재는 LTRO가 인플레 위험을 야기하지 않을 것이라고 단언했다.

드라기는 금융 시스템에 과잉 유동성이 발생할 경우 ECB는 재빨리 유동성을 흡수할 수 있다며 대규모 유동성 공급에 따른 리스크를 통제할 수 있는 방안을 갖고 있다고 주장했다.
그는 LTRO 덕분에 금융시장 안정이 나타나고 있다며 LTRO를 통한 긴급 대출은 옳은 정책이었다고 주장했다.

그는 또 금융시장이 안정되고 있는만큼 유럽 각국 정부가 결정적인 조치들을 취해 부채위기 해결을 위한 노력을 계속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박병희 기자 nut@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