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마틴·김사니, V리그 3라운드 남녀 MVP 선정

최종수정 2018.09.12 18:46 기사입력 2012.01.03 09:57

댓글쓰기


[스포츠투데이 조범자 기자]네멕 마틴(28·대한항공)과 세터 김사니(31·흥국생명)가 NH 농협 2011-2012 프로배구 V리그 3라운드 남녀 최우수선수로 선정됐다.

한국배구연맹(KOVO)은 3라운드 MVP 투표에서 마틴이 총 23표 중 13표를 얻어 팀 동료 김학민(5표)과 한선수(3표)를 제치고 MVP로 뽑혔다고 3일 밝혔다.
김사니는 7표를 얻어 팀 동료 예르코브 미아(4표), 몬타뇨 마델레이네(4표·KGC인삼공사)를 제치고 3라운드 최우수선수가 됐다. 올 시즌 국내 선수가 라운드 MVP로 뽑힌 건 이번이 처음이다.

마틴은 3라운드에서 서브 1위(세트당 0.63개), 공격성공률 2위(55.86%)에 오르며 대한항공의 전승을 이끌었다. 12월 25일 드림식스전서는 블로킹 5개, 서브에이스 4개, 후위공격 4점으로 개인 3호째 트리플크라운(후위, 서브, 블로킹 득점 각 3점 이상)을 작성했다.

김사니는 3라운드에서 흥국생명의 3연승을 이끌며 2라운드에서 하위권으로 추락한 팀을 2위로 끌어올렸다.




스포츠투데이 조범자 기자 anju1015@
<ⓒ아시아경제 & 재밌는 뉴스, 즐거운 하루 "스포츠투데이(stoo.com)">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