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삼양화성, 신임 대표에 이백의 씨 선임

최종수정 2010.03.10 11:25 기사입력 2010.03.10 11:25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조강욱 기자] 삼양화성은 10일 종로구 연지동 소재 삼양그룹 본사 11층 회의실에서 제22기 정기주주총회 및 이사회를 개최하고 이백의 삼양사 상무(사진)를 신임 대표이사로 선임했다.

이 신임 대표는 1951년 광주 출신으로 1978년 한양대학교 섬유공학과를 졸업하고 같은 해 삼양사에 입사했다. 동경지점, 섬유본부 수출팀장을 거쳐 2002년 상무로 선임됐으며 무역BU장, 산업자재BU장, SCM실장 등을 역임했다.

한편 삼양그룹 계열사로 폴리카보네이트(PC) 수지를 생산하고 있는 삼양화성은 지난해 매출액 2575억원, 당기순이익 14억원의 실적을 올렸다.

[아시아경제 증권방송] - 종목 수익률 100% 따라하기

조강욱 기자 jomarok@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