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포미닛 현아 "신정환 때문에 체중 17kg 감량"

최종수정 2010.01.19 17:59 기사입력 2010.01.19 17:59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임혜선 기자]걸그룹 포미닛의 현아가 방송인 신정환과 얽힌 에피소드를 공개했다.

현아는 19일 오후 방송될 KBS2 '상상더하기'에 출연해 지금의 몸매를 위해 체중을 17kg 감량한 사연을 털어놨다.
현아는 "어릴 적부터 춤을 정말 좋아했다. 초등학생 시절 체중이 지금보다 17kg 쪘었는데 신정환때문에 체중을 감량했다"고 말했다.

현아는 "지금은 유명해진 어느 연예인이 당시 뚱뚱했던 나에게 '너 신정환 같아'라고 하더라. 충격이었다. 큰 상처를 받았다"고 설명했다.

이어 "그때부터 살을 빼기로 결심했다. 노력 끝에 지금의 몸매를 가지게 됐다"고 덧붙였다.
한편 현아는 최근 솔로 앨범 '체인지'를 발매했다. 이번 앨범의 포인트는 골반 댄스. 현아는 이날 방송에서 골반 댄스를 선보여 주위의 감탄을 자아냈다.

임혜선 기자 lhsro@asiae.co.kr
<ⓒ아시아경제 & 스투닷컴(stoo.com)이 만드는 온오프라인 연예뉴스>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