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재개발·재건축 '공공관리제' 5대 권역별 설명회

최종수정 2009.08.13 11:15 기사입력 2009.08.13 11:15

댓글쓰기

서울시는 지난 7월 1일 공공관리자제도를 중심으로 한 주거환경개선정책을 발표한 이후 공공관리자 제도에 대한 문의 전화가 폭주해 설명회를 개최한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설명회는 오는 17일 성북구민회관에서 개최되는 1권역을 시작으로 25개 자치구를 5개 권역으로 나누어 총 5회에 걸쳐 실시된다.
대상은 현재 서울시 관내에서 추진되고 있는 691개의 재개발·재건축 정비구역의 추진위 및 조합 관계자며 일반시민도 설명회 참석이 가능하다.

설명회의 주요내용은 공공관리자제도의 개념과 주요업무, 업무처리기간 등 공공관리자 제도의 전반적인 사항은 물론 기존 재건축·재개발사업 과정에서 발생했던 불합리와 불투명한 사업추진의 문제점과 개선의 필요성 등 공공관리자 제도를 도입하게 된 배경에 대해서도 설명이 이뤄진다.

또한 재개발·재건축 사업과정의 투명한 정보공개를 위해 추진하고 있는 클린업시스템의 구축 및 관리방안, 공공관리자 제도의 시범사업과 법령개정 추진사항 등 향후계획도 포함된다.
서울시 관계자는 "공공관리자제도가 공영개발이라고 오인하는 시민들이 있어 제도에 대한 올바른 이해를 통해 시민들의 혼란을 방지하고자 설명회를 실시한다"고 말했다.

▲ 자치구별 설명회 실시 일정

고형광 기자 kohk0101@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