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서울시, '서울 국제 도시회복력 포럼' 개최…5개국 17개 도시 대표, 6개 국제기구

최종수정 2021.09.27 13:01 기사입력 2021.09.27 13:01

댓글쓰기

코로나 이후 새로운 일상과 도시의 회복력 논의…서울시-UN재해경감사무국 공동개최

서울시, '서울 국제 도시회복력 포럼' 개최…5개국 17개 도시 대표, 6개 국제기구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임철영 기자] 서울시가 27일 코로나 이후 새로운 일상과 도시의 회복력을 주제로 '2021 서울 국제 도시회복력 포럼'을 28일 개최한다고 밝혔다.


도시회복력은 재난을 예방하고 재난발생시 최대한 빨리 도시가 회복되고 재난발생 이전보다 더 나은 상태로 발전하는 능력을 의미하는 것으로, 코로나19로 인해 도시회복력 강화가 더욱 중요한 정책과제로 대두되고 있다.

올해로 세 번째인 이번 포럼은 서울시와 UNDRR(유엔재해경감사무국)이 공동개최 하고, 서울기술연구원이 주관한다. 15개국 17개 도시 대표들, 6개 국제기구, 재난안전 전문가, 시민 등이 참여하며,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DDP에 마련된 화상스튜디오에서 개최된다. 이밖에 행정안전부, 한국행정연구원, CityNet, 한국방재학회, 국가위기관리학회, 한국재난정보학회, 한국방재협회에서 후원한다.


오세훈 서울시장의 개회사를 시작으로 마미 미즈토리 UNDRR 특별대표와 고인석 서울기술연구원장의 인사말, 임근형 시티넷 대표의 축사와 반기문 전 UN사무총장의 기조연설이 이어질 예정이다. '보다나은미래를위한 반기문재단' 이사장인 반기문 전 총장은 기조연설에서 도시회복력 강화를 위한 도시연대의 중요성을 전달한다. 심화되는 기후변화에 공동 대응하고 혁신기술과 질 높은 데이터로 도시회복력을 향상시키고 도시의 역동적인 현재와 미래를 위한 포용성을 보장하는 것의 중요성을 강조할 예정이다.


이후 포럼은 스마트 안전도시의 새로운 기준, 코로나 이후 비대면 사회를 맞이한 도시들의 회복력 정책, 재난의 일상화에 대비한 도시의 역할 등 총 3개 세션으로 진행된다.

'2021 서울 국제 도시회복력 포럼'은 서울시 유튜브를 통해 실시간 생중계로 진행되며 행사 종료 후에도 다시보기가 가능하다. 서울경제썸, 세상의 모든 지식 등 유튜브 채널에서도 포럼에 대한 영상을 제작해 안내하고 있다.


한제현 서울시 안전총괄실장은 "코로나로 인해 도시의 재난대응도 이전과는 달라야 하며 도시회복력에 대한 전략을 새롭게 짜야 할 시점"이라면서 "이번 포럼으로 과거의 재난을 돌이켜보고 미래를 위한 대비를 마련해 도시회복력을 한층 강화할 수 있는 논의의 장으로 만들겠다”고 말했다.


임철영 기자 cyli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포토갤러리

  • [포토] 화사, 뭘 입어도 '핫' [포토] 제시 '강렬한 카리스마' [포토] 현아 '명품 각선미'

    #국내핫이슈

  • [포토] 클라라 '아찔한 각선미' [포토] 이은비 '청순한 미모' [포토] 하유비 '시선강탈 뒤태'

    #연예가화제

  • [포토] 손나은 '상큼한 미모' [포토] '분위기 여신' [포토] 김소연 '독보적 카리스마'

    #스타화보

  • [포토] 소유 '시크한 매력' [포토] 이보라 '건강미 끝판왕' [포토] 지소연 '탄탄한 몸매'

    #몸매종결자

  • [포토] 킴 카다시안 '매혹적인 비키니' [포토] 킴 카다시안 '아찔한 눈빛' [포토] 킴 카다시안 '섹시한 몸매'

    #해외스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헤드라인 뉴스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